notice콩두 몬스터, 전 진에어 그린윙스 정글러 ‘Raise’ 영입

2017-12-20 16:49:36 / KONGDOO


콩두컴퍼니 LoL 프로게임단인 ‘콩두몬스터’에서 정글러 ‘Raise’ 오지환 선수를 영입했다.

‘Raise’ 오지환 선수는 2016년 챌린저스 코리아 팀 ‘Stardust’과 EU LCS 팀 ‘Team ROCCAT’에서 서포터로 활동했으며, 2017년에는 진에어 그린윙스에서 정글러 포지션을 변경하여 활약했다. 

콩두 몬스터는 이번 ‘Raise’ 오지환 선수 뿐만 아니라 11월에 미드라이너 최현우(Han), 정글러 나유준(U Jun) 선수를 추가 영입하였다. 기존 선수는 탑라이너 김강희(Roach), 미드라이너 이호성(Edge), 원딜러 서진솔(SSol), 서포터 시크릿(Secret) 선수와 재계약을 진행하였다.

오지환 선수는 “2018년 콩두 몬스터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내년 스프링 시즌을 준비하겠다”며 “좋은 기회를 주신 콩두컴퍼니에 감사드린다”라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Eng]

Kongdoo Company’s LOL professional game club ‘Kongdoo Monster’ has recruited Jungler Oh ‘Raise’ Ji Hwan.

Oh ‘Raise’ Ji Hwan had played as a Support in 2016 Challengers Korea team ‘Stardust’ and EU LCS team ‘Team ROCCAT’. In 2017, he changed his position into Jungle and performed in Jin Air Greenwings.

Kongdoo Company have recruited additional players apart from Oh ‘Raise’ Ji Hwan, who are Mid laner Choi ‘Han’ Hyun Woo, Jungler Na ‘U Jun’ Yoo Jun in November. Contract renewal of original players, Top laner Kim ‘Roach’ Kang Hee, Mid laner Lee ‘Edge’ Ho Sung, ADC Seo ‘SSol’ Jin Sol, Support Park ‘Secret’ Ki Sun have been finalized.

To a question on how he feels to join the club, Raise said, “I’ll do my best to prepare for the spring season next year to contribute a lot to Kongdoo Monster in 2018” and he added, “I would like to thank Kongdoo Company for giving me such a great opportunity.”.
 



목록으로

BUSINESS SOLUTION

Information on methods to accomplish various businesses with Kongdoo Company

Advertisement Promo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