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폭군’ 이제동, 콩두컴퍼니와 손 잡고 스타크래프트1 복귀

by 콩두컴퍼니 posted Nov 03,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폭군’ 이제동, 콩두컴퍼니와 손 잡고 스타크래프트1 복귀

개인리그 누적 상금 1위 등, e스포츠계 기록 세운 ‘폭군 저그’

콩두컴퍼니의 매니지먼트 하에 다양한 게임 콘텐츠 선보일 예정

이제동 선수 프로필사진 (2).jpg

 

e스포테인먼트 기업 콩두컴퍼니(대표 서경종)는 콩두컴퍼니 소속 크루이자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 스타크래프트2 프로게이머로 활동했던 ‘폭군’ 이제동이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로 복귀한다고 11월 3일 밝혔다.

 

2006년 화승 OZ(당시 르까프 OZ)에서 데뷔한 이제동은 첫 시즌부터 거침없고 공격적인 플레이로 주목받았으며, 2006 SKY프로리그 전기 리그에서 신인상, 후기 리그에서 MVP를 각각 수상하며 팀의 에이스로 자리잡았다. 이어 2007년 EVER 스타리그에서 생애 첫 본선에서 우승하며 ‘로열로더’로 등극했다.

이후 승자연전제 방식인 2009 신한은행 프로리그 08-09시즌 위너스리그 사상 첫 역올킬과 선봉 올킬 달성, 개인리그 누적 상금 1위에 오르는 등 e스포츠계에 새 기록을 연이어 세우며 ‘폭군’으로서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스타크래프트2로 전향한 후에는 해외 프로게임단인 ‘이블 지니어스(Evil Geniuses)’의 주축 멤버로 활동하였으며, 2013 ASUS ROG Tournament - NorthCon 2013 우승과 World E-sport Championships 2014 스타크래프트2 부문에서 연이어 우승을 차지하며 변함없는 기량을 보였다.

 

2012년부터 해외를 거점으로 활동하던 이제동은 마지막 소속팀이었던 이블 지니어스와의 계약이 종료된 후, 콩두컴퍼니의 크리에이터로서 본격적으로 한국 팬들을 다시 만나게 되었다. 프로게이머로서 약 10년 간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11월부터 스타크래프트1 위주의 개인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며, 게임 스트리밍은 물론 콩두컴퍼니가 주관하는 이벤트 매치와 리그 등에서도 활약할 것으로 알려졌다.

 

콩두컴퍼니는 그간의 프로게이머 매니지먼트 경험을 바탕으로 이제동이 콘텐츠 제작자로서 성공적인 첫 발을 내디딜 수 있도록 방송 스튜디오와 편집 인력 등을 제공할 계획이며,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팬들에게 그의 소식을 노출하는 등 홍보활동에도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이제동은 “그간 고민을 많이 했다. 선수생활 하는 동안 팬 여러분께 저의 모습을 많이 보여주지 못한 것 같아, 사랑해주신 만큼 앞으로 소통하며 보답하고 싶다”며, “팬 여러분께는 늘 감사하는 마음뿐이다. 다시 열심히 해서 멋진 모습 보여드릴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제동 선수 프로필사진 (1).jpg

 

한편, 이제동은 복귀를 앞두고 향후 활동할 플랫폼에 대해 논의 중에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콩두컴퍼니 홈페이지(https://kongdoo.com)와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kongdo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콩두컴퍼니 소개]

콩두컴퍼니는 2014년 3월 설립한 e스포테인먼트 기업으로, 프로게이머 및 게임 전문 BJ들이 e스포테이너가 될 수 있도록 프로게이머 활동은 물론 인터넷 방송 및 VOD 제작, SNS 등 플랫폼에서 콘텐츠 제작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e스포츠 시장의 발전을 위해 스타크래프트, 오버워치, LOL, 하스스톤을 비롯한 다양한 게임 대회를 유치하고 있으며 프로게임단 운영을 통해 e스포테이너 발굴에 힘 쏟고 있다.

*e스포테인먼트 : e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를 합친 말.  e스포츠 프로게임단 운영과 함께 선수들을 e스포테이너(e스포츠+엔터테이너 : 콘텐츠 제작/방송활동을 하는 선수)로 키워내기 위한 콩두컴퍼니의 방향성을 보여주기 위해 ‘e스포테인먼트 기업’이라는 명칭을 사용합니다.

 

[이제동 선수 소개]

2006년 화승 OZ(당시 르까프 OZ)에 입단하며 데뷔, 특유의 공격적이고 휘몰아치는 플레이 스타일과 연승 행진으로 ‘폭군’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며 주목받았습니다. 2007 EVER 스타리그에서 첫 본선에 올라 우승까지 차지하며 ‘로열로더(처음 본선에 진출해서 우승을 차지한 선수)’로 등극했습니다.

2011년 11월 화승 해체 이후로는 제8프로게임단 소속 선수로 활동했고, 스타크래프트2로 전향한 후 12-13시즌부터 해외팀인 ‘이블 지니어스’에서 활동했습니다.

스타크래프트1 개인리그 통산 5회 우승/4회 준우승 기록과 스타크래프트2 개인리그 통산 2회 우승/5회 준우승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스타크래프트1,2 통틀어 개인리그 누적 상금 1위입니다.